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4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연예/스포츠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8 대교눈높이 후반기 전국 고등 축구리그 왕중왕 전 우승에 ‘포항제철고’
등록날짜 [ 2018년11월28일 11시56분 ]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포항스틸러스 U-18팀 포항제철고등학교가 2018 대교눈높이 후반기 전국 고등 축구리그 왕중왕 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지난 25일 11시 30분, 강진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8 후반기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포항스틸러스 산하 U18 팀인 포항제철고등학교가 학원축구의 강호 언남고등학교를 2-1로 꺾으며 우승했다.

포항 U18팀은 2013년, 2015년 후반기 우승에 이어 3번째 우승을 차지하면서 고등 축구리그 왕중왕전 최다 우승팀 타이 기록(울산 U18과 공동)을 세우게 됐다.

이 날 경기에서 결승골을 기록한 이수빈은 최우수선수의 영예를 안았다. 이수빈 외에도 감독상에 백기태 감독, GK상에 김동현, 수비상에 도재경이 개인상 각 부문에서 수상하는 영광을 누렸다.

이수빈 포항 U18 주장은 "생각보다 더 힘든 경기였다. 하지만 1학년부터 3학년까지 누구 하나 빠짐없이 최선을 다했기에 우승이란 결과를 가져올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경기 전날 선배들의 예전 왕중왕전 우승 영상을 봤던게 더 큰 각오를 다질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백기태 포항 U18 감독은 "우승이 전부는 아니지만 선수들의 성취감과 자신감을 위해서라도 다른 팀에게 우승을 넘겨주고 싶지 않았다"며 "끝까지 최선을 다해 뛰어준 모든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다. 선수 지도를 위해 함께 고생한 코칭스탭에게도 수고했다 말하고 싶다.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은 포항 구단과 포항제철고등학교에 감사드린다"는 우승 소감을 전했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김진원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화재청, ‘남양주 수종사 사리탑’ 보물 지정 예고 (2018-11-28 15:05:31)
‘88 서울 패럴림픽 30주년’ 기념행사 지난 23일 개최 (2018-11-28 11:53:30)
2019년도 국가정보화에 5조 7,8...
LH공사‘공공임대 아파트 상생...
장세용 구미시장, 경북 중·서...
경기도교육청, 한국잡월드 '나...
중기부 홍종학 장관, 내년 전통...
금융위원회, 사회적경제기업에 ...
국가의 3대목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