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4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경제 > 경제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LH·중기부, 60억원 규모 중소기업 기술개발 기금 조성
등록날짜 [ 2018년12월09일 01시23분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중소벤처기업부와 6일 서울 여의도 소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의 혁신성장 지원 및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해 '민.관 공동기술개발 투자협약기금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민·관 공동기술개발사업은 정부, 공공기관, 대기업 및 중견기업 등이 펀드를 조성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을 지원하고 R&D 투자기반을 강화하기 위한 협력 사업이다.


LH는 2015년 해당사업에 참여해 중기부와 투자협약기금 60억원을 조성,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고기능성 차열 방화문 기술개발’ 등 13개 기술개발 과제를 지원해 오고 있다.


LH는 이번 투자협약으로 60억원(정부 30억원, LH 30억원) 규모의 펀드를 추가로 조성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및 혁신성장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펀드 조성으로 LH와 중기부는 도시개발.주택건설 분야의 우수과제를 발굴하고, R&D 투자를 통해 개발된 우수기술(자재)의 안정적 판로 지원으로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일자리 창출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김형준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와 중소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R&D 과제를 발굴하고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맞춤형 과제관리를 통해 발굴기술의 상용화 및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구축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또 LH에서 운영 중인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통해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돕는 선도적인 역할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박성인 기자  press@rocketnews.co.kr

올려 0 내려 0
박성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천안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초기 창업기업에 큰 도움 (2018-12-09 01:34:21)
카드수수료 개편방안으로 중소상공인의 부담 경감이 예상된다 (2018-11-29 05:55:19)
2019년도 국가정보화에 5조 7,8...
LH공사‘공공임대 아파트 상생...
장세용 구미시장, 경북 중·서...
경기도교육청, 한국잡월드 '나...
중기부 홍종학 장관, 내년 전통...
금융위원회, 사회적경제기업에 ...
국가의 3대목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