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1월17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경제 > 정책/동향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상남도, 소상공인 정책자금 1300억원 지원 - 오는 15일부터 융자 지원.....!
등록날짜 [ 2019년01월10일 04시20분 ]

경상남도(도지사 : 김경수)가 지역경기 침체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정책자금 1300억원(일반자금 700억원, 특별자금 600억원)을 오는 15일부터 융자 지원한다.


전체 정책자금은 지난해보다 200억원이 확대됐고, 특별자금 대상도 소공인, 예술인 창작자금, 추석특수 등 다양화했다. 지원시기는 소상공인들의 건의를 받아들여 일반자금의 대출시기 쏠림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반기별에서 분기별로 변경한다.
 


자금신청 대상은 도내 사업자등록을 한 소상공인이며, 휴․폐업 중인 업체, 금융기관과 여신거래가 불가능한 업체, 국세 및 지방세 체납 중인 업체, 사치·향락업종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절차는 경남신용보증재단 관할 지점(창원·진해·마산·진주·통영·사천·김해·거제·양산·창녕·거창)에 신분증과 관련 서류를 지참해 방문하면, 신용도·매출액 등의 서류심사와 사업장 실사 등을 거쳐 융자한도 결정과 신용보증서를 발급한다.


보증서 발급 후 60일 이내(전자보증서는 30일 이내)에 취급은행(NH농협은행, 경남은행)에서 자금 대출을 신청하면 된다.


1분기 일반자금(300억원) 지원기간은 오는 15일부터 자금 소진 시까지며, 융자금액은 업체당 1억원 한도로 1년 만기 일시상환 또는 1년 거치 4년 균분상환이다. 


경남도는 융자금액에 대해 1년간 2.5%의 이자차액을 보전한다.


특히 일반자금 중 100억원은 소상공인들의 카드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경남도가 추진하고 있는 제로페이 경남 활성화 차원에서 제로페이 가맹점 업체에 우선 할당되며, 0.8% 보증료 특별감면도 적용된다.


도는 일반정책 자금 외에 5가지의 특별자금을 운용하며 지원기간은 오는 15일부터 자금소진 시까지다.


특별자금으로는 사회적 취약계층 소상공인을 집중 지원하기 위한 ‘희망두드림 특별자금’ 200억원, '창업 특별자금’ 100억원, ‘일자리창출 특별자금’ 100억원, ‘소공인 특별자금’ 200억원, ‘명절 특수 특별자금’ 50억원 등이다.  


경남도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협약 금융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금융기관 대출금리의 상한을 3.0% 이내로 제한하는 ‘대출금리 상한제’을 계속 시행한다.


김기영 경남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올해 자금규모 확대와 지역 경제 여건에 맞는 다양한 특별자금 지원을 통해 마지막 보릿고개를 넘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의 경영난 해소와 지역경제 재도약의 계기가 되어 지역상권 회복과 일자리창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창훈 기자  press@rocketnews.co.kr

올려 0 내려 0
최창훈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상남도, 2022년까지 상용일자리 12만 6천여 개 창출 - 총29만 2천여 개의 일자리를 지원 (2019-01-11 02:23:52)
자영업 성장·혁신 종합대책 활용, 최저임금 인상 부담 해결 -‘자영업자가 잘 사는 나라’를 위한 중장기 지원정책 활용 안내 (2019-01-10 03:51:39)
고양필하모닉오케스트라, 창단2...
중소벤처기업부, 설 명절 전통...
올해 중소환경기업에 2,408억 ...
2019 부동산 제도 이렇게 바뀐...
새해 첫 외국인 손님맞이 쇼핑...
조달청 시설공사 주간(’19.01....
식품의약품안전처, 국민 체감,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