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4월21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건설/부동산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표준지 공시지가 "전년 대비 10% 안팎 상승 전망"...국토부, 13일 공식 발표
등록날짜 [ 2019년02월08일 03시14분 ]

국토부(장관 : 김현미)는 설 이후로 연기한 중앙부동산가격 심의위원회를 조만간 열어 표준지 공시지가를 확정한 뒤 오는 13일 공식 발표할 계획이다.


전국 땅값 산정의 기반이 되는 표준지 공시지가 역시 두 주 전 발표된 표준 단독주택 공시가격처럼 상당 폭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전국 토지 감정 평가의 기준이 되는 표준지 50만 필지의 공시지가가 지난해보다 10% 안팎 오를 것이라고 전국 지방자치단체들이 감정평가사들의 평가를 바탕으로 예측된다.


정부는 시세 상승분을 제대로 반영해 부동산 가격을 공시한다는 '현실화' 를 강조한 만큼 표준지 공시지가 역시 적지 않은 상승이 불가피해 보인다.


전국 표준지 공시지가는 지난해보다 9.5%, 서울은 14.1% 오를 것으로 전망되고, 지난해 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이 전국과 서울 모두 6%가량 올랐던 것과 비교하면 껑충 뛴 상승률이다.


특히 서울 강남구와 중구, 영등포구의 표준지 공시지가는 지난해보다 20% 안팎 뛸 것으로 예측돼, 일부 지자체는 급격한 상승에 대한 우려를 표하며 국토부에 인하를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지난달 24일 "엄정한 인식으로 국토교통부는 앞으로도 흔들림 없이 '부동산 가격은 정확하게, 과세는 공정하게' 라는 국민들의 바람을 향해 나아가겠습니다."라고 밝힌바 있다.


전국 땅값 공시지가와 주택 공시가격, 아파트 등 공동주택 공시 가격은 4월 공개되고, 정부는 토지와 단독주택, 공동 주택 등의 가격을 공시해 보유세와 건강보험료 산정 등 60여 가지 행정에 활용된다.

 

최정범 기자  press@rocketnews.co.kr

올려 0 내려 0
최정범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LH, 주거취약계층 95만 가구 주거급여 지원 추진 (2019-02-08 03:18:59)
서경호 변리사, 이달부터 특허 관련 연재 ‘예고’ (2019-02-07 18:51:00)
중소상공인 지원 및 일자리 창...
2019 세계무역협회(UTA) 월례회...
역경을 극복한 제1회 공동창업...
2019 세계무역협회(UTA) 월례...
[인터뷰]김정태(서울시의원) 전...
한국새생명복지재단-(주)파코메...
국무조정실, 규제완화-9월부터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