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19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건강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친환경 종량제봉투’ 도입… 플라스틱 프리 도시 만든다
등록날짜 [ 2019년05월16일 03시33분 ]

서울시가 친환경으로 제작된 종량제봉투를 2020년까지 단계적으로 도입해 `플라스틱 프리 도시`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15일 서울시는 2020년까지 서울시내 25개 전 자치구의 공공 및 가정용 종량제봉투를 친환경 봉투로 전면 사용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친환경 종량제봉투는 봉투의 주원료인 플라스틱(폴리에틸렌ㆍpolyethylene) 사용을 줄여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효과가 있다.

 


지난해 서울시 25개 자치구에서 생산되는 종량제봉투는 총 3억9000만 장에 달했으며, 봉투 제작을 위해 약 7000톤의 폴리에틸렌이 소비됐다. 반면 재활용 원료인 폐합성수지 사용 비율은 현재 약 10%에 그치고 있는 실정이다.


우선 시는 오는 7월에 25개 전 자치구의 가로청소, 마을청소 등에서 사용하는 공공용 종량제봉투부터 모두 친환경봉투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가정용 종량제봉투는 7개 자치구(성동ㆍ광진ㆍ강북ㆍ노원ㆍ금천ㆍ관악ㆍ강남구)에서 시범 도입한다. 이렇게 되면 약 6300만 장의 종량제봉투가 친환경 봉투로 제작되며, 약 1274tCO2의 온실가스가 감축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시는 2020년부터는 모든 공공ㆍ가정용 종량제봉투를 친환경 제품으로 사용을 확대하기 위해 자치구 봉투제작 업체, 관련 기관 등과 협조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가격은 기존 종량제봉투와 동일하다. 소비자는 추가적인 부담 없이 자연스럽게 환경운동에도 동참하는 효과가 있다고 시는 설명했다.


한편, 서울시는 종량제봉투 판매소로 지정된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서 친환경 재사용봉투 사용이 활성화되도록 자치구 등과 협의해나갈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최근 정부를 비롯한 사회 각계각층에서 1회용품 줄이기에 노력하고 있는 만큼 서울시도 종량제봉투를 친환경제품으로 전면 바꾸기로 했다"며 "플라스틱 프리 도시 서울을 만드는데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최창훈 기자  press@rocketnews.co.kr

올려 0 내려 0
최창훈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토부 등 관계기관,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주민 돌봄사업 업무협약 체결 - 달동네 등 노후주택 개선에 정부·민간 힘 모은다 (2019-05-18 03:11:18)
문재인정부 안전, '숫자로 보는 2년의 기록' ④ 모든 국민이 안전하도록 (2019-05-10 03:37:24)
airKitchen, 한국 서비스 개시...
루솔, 이유식 1.5단계 출시로 ...
에이수스, RTX의 새로운 표준 G...
한국민속촌, 납량특집 공포체험...
아이언소스, 광고 수익 극대화 ...
CJ푸드빌 더플레이스, ‘7월 델...
메이투, 핑크퐁 아기상어 카메...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