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06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경제 > 기업/상품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airKitchen, 한국 서비스 개시… “일본 가정집에서 요리를 배울 수 있다”
일본 여행 중에 가정집에서 일본요리를 배울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
등록날짜 [ 2019년07월11일 18시55분 ]
사진 = 후쿠오카 일본인 가정집에서 일본식 도시락인 벤또와 계란말이 등 가정요리를 같이 만드는 임씨 자매  

[극동경제신문] 최동훈 기자 = ZAZA주식회사가 운영하는 airKitchen은 한국인 여행객이 일본에서 여행할 때 현지 가정집 일본요리 교실에 참석할 수 있는 서비스를 2019년 6월부터 정식으로 개시했다고 밝혔다. 
 
airKitchen은 일본을 방문하는 한국인 여행객이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2018년 연간방문자 수는 750만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또한 일본을 여행할 때 가장 인기있는 콘텐츠는 바로 일본요리로 최근에는 일본요리를 먹을 뿐만 아니라 직접 만들어보고 싶다는 여행객도 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여행자들의 수요에 부합하기 위해 2019년 6월부터 일본의 웹서비스인 airKitchen이 한국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시작하였다. 한국인 여행자는 airKitchen을 이용하는 것으로 현지 가정집에 방문하여 일본인 호스트와 일본요리를 같이 만들고 먹을 수 있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로 마음에 드는 가정요리교실 호스트를 찜해놓고 웹으로 간단히 예약과 결제를 할 수 있다. 일본요리 만드는 법을 배울 수 있는 건 물론이며 일본인 호스트와 친해지고 일본의 일상생활에 대해 체험도 할 수 있다. 
 
인기가 많은 요리교실에서는 교자 만들기 체험, 벤또(도시락) 만들기 체험, 스시 만들기 체험 등이 있으며, 식사시간도 포함해 3시간 정도로 구성된다. 체험 참가료는 메뉴에 따라 다르지만, 평균적으로 1인당 5000엔정도이다. 요리교실은 일본 전국적으로 있으며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는 물론 시골지역에서도 그 지역의 명물 요리를 일본인 호스트와 같이 만들고 체험할 수 있다. 
 
평소엔 서울에서 살며 일본에 여행차 방문한 임씨는 후쿠오카에서 카라아게와 계란말이 만들기 교실에 참가했다. 임씨는 일본 가정집에서 요리를 통해 일본인 호스트와 교류할 수 있어서 이번 여행에서 가장 큰 추억이었으며, 돌아가서도 이번에 배운 요리를 만들어보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airKitchen을 통해 요리교실에 참가하여 일본의 가정집에서 요리를 만들고 호스트와 친해지며, 보통 여행과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요리를 좋아하거나 일본 음식을 좋아하는 사람이나, 일본 문화를 체험해보고 싶은 사람은 airKitchen으로 요리교실에 참여해보는 게 어떨까. 
올려 0 내려 0
최동훈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화물운송 배송 업계 1위, 주원통운 주식회사 (2019-07-25 19:53:36)
에이수스, RTX의 새로운 표준 GeForce RTX 20 SUPER 시리즈 그래픽카드 출시 (2019-07-11 18:55:00)
해양수산부, 스마트 트랙식 해...
탈북민 창업가 토크콘서트 성료...
[코인이슈룸] 특집 #3, 암호화...
[코인이슈룸] 특집 #4, 디지털...
[코인이슈룸] 비트코인 300달러...
[코인이슈룸] 비트코인, 알트코...
[코인이슈룸] 비트소닉 해킹,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