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4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경제 > 경제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알라딘 독자 선정, 2010년대 한국문학 대표 작가는 조남주·김영하·박준
등록날짜 [ 2020년01월10일 10시25분 ]
  이미지 / 2010년대 최고의 한국문학 선정작 Top3 출처 : 우먼포스트(http://www.womanpost.co.kr)
[극동경제신문] 김용찬 기자 =  알라딘 인터넷서점 독자들이 선정한 2010년대 한국문학의 대표 작가는 조남주, 김영하, 박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알라딘은 지난해 12월, 2010년을 결산하며 독자들을 대상으로 2010년대 장편소설/단편집/시집 각 부문별 최고의 한국문학 작품을 뽑는 투표를 진행했다.
 
총 86만명이 투표에 참여한 결과,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이 최고의 장편소설로, 김영하 작가의 ‘오직 두 사람’이 최고의 단편집으로, 박준 작가의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가 최고의 시집으로 선정되었다. 투표 대상은 2010년 1월~2019년 10월까지 출간된 한국소설/시 전체였다.
 
그 외 최고의 장편 소설로는 한강 작가의 ‘소년이 온다’, 김영하 작가의 ‘살인자의 기억법’이, 최고의 단편 소설로는 김애란 작가의 ‘바깥은 여름’, 최은영 작가의 ‘쇼코의 미소’가 Top3에 들었으며, 최고의 시집으로는 나태주 작가의 ‘꽃을 보듯 너를 본다’, 박노해 작가의 ‘그러니 그대 사라지지 말아라’가 선정되었다.
 
올려 0 내려 0
김용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남연구원, 상해교통대학과 2019 한·중 사회적경제 국제세미나로 학술교류 강화 (2019-12-27 16:05:00)
가구전문 '고희관 갤러리'의 '...
서초구 구립서초유스센터 운영...
편의점을 섭렵할 웰빙 간편식 ...
중기부, 4개 산하 정책금융기관...
소상공인을 위한 인플루언서 마...
2020학년도 1학기 국가장학금 ...
핸드폰으로 원스톱 건강검진 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