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2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MICE > 상담회/컨퍼런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산업부, 11개 글로벌 기업 초청 ‘라운드테이블’ 개최
등록날짜 [ 2017년11월08일 11시25분 ]
[아유경제=노우창 기자] 오늘(8일) 산업통상자원부는 김영삼 무역투자실장을 주재로 주요 4대 투자유치 대상국(유럽연합(EU), 미국, 중화권, 일본)의 세계적인 기업 최고경영자(CEO) 등을 대상으로 투자가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

이는 `2017년 외국인투자주간`의 개최를 기념해 열린 것으로 이번 라운드테이블에는 한국투자에 높은 관심을 가지고 구체적인 투자계획을 보유하고 있는 총 6개국, 11개 기업이 참석했다.

김영삼 무역투자실장은 모두말씀에서 한국이 투자처로서 가지는 매력에 대해 ▲지정학적 리스크 등 대외 불확실성에도 견조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한국의 탄탄한 기초경제(펀더멘탈) ▲4차 산업혁명 위원회 출범으로 가속화 되고 있는 한국의 4차 산업혁명 관련 산업 육성의지, 이를 통한 새로운 투자기회 창출 가능성 ▲전 세계 77% 시장과 연결되어 있는 자유무역협정(FTA)거점(플랫폼)을 통한 제3국 공동 진출, 새로운 시장 창출 가능성 등 총 3가지를 강조했다.

이에 참석기업들은 "규제샌드박스" 등 한국정부의 규제완화를 통한 산업육성 의지에 기대를 나타냈으며, 일부 기업은 구체적인 투자계획을 밝히면서 외투기업에 대한 지원책(인센티브) 등 지원정책을 지속적으로 유지해주길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영삼 무역투자실장은 "외투기업이 한국경제에 이바지하고 있는 부분을 높이 평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원책(인센티브)을 제공할 것이다"며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에 기여해 줄 것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라운드테이블의 주요 참석 기업으로는 15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지고 80년부터 한국에 투자한 전기전자 부품기업 헤레우스(독일), 세계적인 반도체 부품 제조기업 뷔르트(독일), 프랑스 제1의 브랜드파워를 가진 스포츠 용품기업 데카트론(프랑스) 등이 있다.

이어 미국에서는 영종도에 복합리조트 투자를 순조롭게 진행 중인 모히건 선, 세계적인 바이오 기업으로 최근 서울 바이오 허브에 `이노베이션 파트너링 오피스`를 개소한 존슨앤존슨, 1979년부터 다양한 부문에서 한국투자를 지속해오고 있는 제네럴 일렉트릭(GE) 등이 참가했다.

또한 일본에서는 세계 11위의 화학기업이자, 일본 기업 중 가장 많은 한국투자를 하고 있는 도레이, 승강기 등 기계제조 부문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는 히타치 등이 참가했으며 중국 공신부(工信部)가 선정한 중국 100대 인터넷 기업 중 하나인 토크웹, 한국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을 투자 목적으로 하는 인벤티스(싱가포르), 물류허브 구축에 관심을 가진 바이브런트(싱가포르) 등도 참가했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노우창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출상담회로 돌아온, 2017 하이서울 우수상품 소싱페어 (2017-11-09 02:11:41)
파리협정 이행지침 마련을 위한 `제23차 기후변화 총회`가 개막 (2017-11-06 17:28:52)
2017 하이서울 우수상품 소싱페...
170개 중소기업이 500여건의 수...
하이서울 우수상품 소싱페어 2...
미세먼지 11월부터 급상승, 건...
[기자수첩] 청년들의 내 집 마...
[기자수첩] 트럼프 대통령 방한...
[기자수첩] 이제는 폭력까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