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9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민석 의원, 대입정보 불균형 해소를 위한 개정법안 대표발의
등록날짜 [ 2018년01월28일 21시47분 ]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안민석 의원(경기 오산)이 24일 국가입시정보센터 설치를 골자로 하는 ‘고등교육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재 교육 당국은 대입정보 제공과 진학상담을 위해 지원센터를 운영하고 교원의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나 체계적인 지원시스템 미비로 고액의 사설 입시컨설팅이 성행하고 있다. 이로 인해 대입정보의 불균형·양극화가 심해지고 학부모와 학생의 부담과 불안은 가중되고 있다.
 

안민석 의원이 발의한 개정안은 교육 당국과 수능 출제 기관, 대학협의체 등이 협력해 국가입시정보센터를 설치·운영하게 했다. 또 각 기관의 대입자료를 취합·연구·분석해 각 지역의 교육청, 진로진학지원센터, 일선학교 진로진학상담교사 등에 입시전략과 상담에 필요한 자료를 체계적으로 제공하도록 했다.
 

사교육걱정없는세상이 서울시교육청의 ‘등록 학원 및 교습소 현황’을 분석한 자료에 의하면 서울지역 입시컨설팅 학원 수가 2013년 40개에서 2017년까지 91개로 4년간 51개가 늘어났다. 또한, 컨설팅 월평균 교습비도 2013년 46만 2천 원에서 2017년에는 57만 2천 원으로 4년 사이 11만 원이 뛰었다. 서울시내 컨설팅 학원 중 교습비가 가장 비싼 곳은 월 600만 원짜리 교습과정을 운영하기도 했다.
 

안 의원은 “공정한 지원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은 수험생과 학부모에게 객관성과 신뢰도 높은 대입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맞춤형 온라인·대면 상담 서비스를 제공해 입시컨설팅에 대한 부담을 덜어줄 수 있다”고 개정안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고등교육법 개정안에 공동발의 참여의원은 김민기, 김정우, 노웅래, 박경미, 심기준, 안민석, 유은혜, 윤영일, 이찬열, 전재수 의원이다.

올려 0 내려 0
최창훈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창업지원․직접일자리 및 인력양성․취업지원 등 진행 (2018-01-29 09:03:44)
전남도, 4차 산업혁명 대응나서 (2018-01-28 10:41:35)
천정배 “조태열 대사, 강제징...
김세곤칼럼;길 위의 역사 2부 -...
산림청, DMZ자생식물원서 ‘제1...
10년 ‘새 단장’ 마친 김포공...
문화재청, ‘가야문화권’ 출토...
‘2018 서울 저작권 포럼’ 개...
농진청, 농촌융복합산업 가업승...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